안탕산을 다녀왔요.
8명이서 오븟하게 다녀 왔습니다.
현지가이드, 조송운(일명 순돌이)씨 너무 고맙고 수고 많았어요.
음식도 맞있게 잘 먹었어요.
우리 다시 황산에서 만나요.

수고 많으셧습니다.
좋은 인연은 다시 만나는것입니다.